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폭설·한파로 우편물 배달 일부 지연

(창업일보)박인옥 기자 =  우정사업본부는 전국적인 폭설·한파로 인해 우편물 배달이 지연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우정본부에 따르면 배달 지연 지역은 경남지역 ▲창녕 ▲합천 ▲밀양 ▲김해, 충청지역 ▲천안 ▲청주 ▲서산 ▲세종 ▲괴산 ▲당진 ▲보은, 전남지역 ▲광주 ▲목포 ▲순천 ▲완도 ▲구례 ▲장성 ▲나주 ▲무안 ▲영광, 경북지역 ▲문경 ▲상주 ▲영양 ▲안동 ▲청송 ▲의성, 전북지역 ▲전주 ▲군산 ▲완주 ▲임실 ▲순창 ▲남원 ▲고창 ▲진안 ▲부안, 제주지역 ▲제주 ▲서귀포 등 37곳이다. 

 우정본부는 기상특보지역과 폭설·한파 등으로 인해 우편물 배달이 어려운 지역은 우선적으로 우편차량을 이용해 특급 및 시한성 우편물을 위주로 배달하고, 일반 우편물은 도로상황과 집배원의 안전을 고려해 배달이 가능한 지역부터 배달할 계획이다. 

 우정본부 관계자는 "우편물 접수 시 배달지연 지역으로 발송되는 우편물은 발송하기 전에 지연될 수 있음을 안내하며, 문자메시지(SMS), 홈페이지, 언론매체를 통해 배달지연 현황도 실시간으로 전달하고 있다"며 "도로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배달재개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박인옥 기자  clswjd1@nate.com

<저작권자 © 창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화제의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