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SRT 개통1년만에 '2000만명 달성 초읽기'

(창업일보)노대웅 기자 = 개통 1주년을 앞두고 있는 SRT가 이용 고객 2000만명 달성 초읽기에 들어가는 등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서발고속철도 운영사인 ㈜SR은 지난해 12월 9일 개통한 SRT가 지난 3일 기준으로 1년여간 일평균 5만2280명, 누적고객 총 1882만명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노선별 이용고객은 경부선 1434만명(76.2%), 호남선 448만명(23.8%)으로 나타났으며 구간별 탑승객들은 수서-부산(15.4%)이 가장 많았고 이어 수서-대구(12.2%), 수서-광주송정(7.8%), 수서-대전(6.7%), 수서-울산(4.4%)구간 순으로 조사됐다.

주요 역별 이용객은 수서 1220만명, 부산 551만명, 동대구 442만명, 대전 267만명, 광주송정 218만명, 동탄 209만명으로 집계됐다.

SRT회원으로 가입한 고객도 전국적으로 고른 분포를 보였다.

회원은 3일 현재 246만명이며 이중 인천·경기 거주자가 30.24%로 가장 많았고 이어 서울 29.65%, 부산·울산·경남 15.71%, 대구·경북 8.22%, 광주·전남 7.26%, 대전·충남 5.71% 순으로 나타됐다.

SRT는 1년 동안 4만3800회 운행하며 총 1639만㎞를 달렸고 UIC(국제철도연맹) 기준 정시율은 99.85%를 기록, 철도 기본서비스에서 탁월함을 보였다.

특히 평균 10% 저렴한 운임과 10분 빠른 도착, 10가지 특별한 서비스 등 차별화된 서비스로 철도산업의 효율성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는 평이다.

SR은 개통 1주년을 맞아 8~9일 양일에 걸쳐 SRT 전용역사인 수서·동탄·지제역과 SRT 열차 내에서 다양한 고객 감사 행사를 개최키로 했다.

8일 SRT 수서역에서는 년 12월 9일에 태어난 유아 6명을 선정해 'SRT 평생친구'를 맺고 생일축하 잔치를 연다. 이어 고객들이 마련한 공연이 열리고 희망우체통도 제막식도 가진다.

또한 9일 수서·동탄·지제역에서는 황금계란 2만개를 증정하는 에그(Egg) 페스티벌이 열리며 열차에서는 뮤직콘서트가 진행되며 이날 SRT를 이용하는 회원 모두에게는 30% 운임할인 쿠폰도 지급된다.

이승호 대표이사는 "SRT의 혁신과 안전, 서비스를 믿어준 고객분들 덕분에 SRT가 빠르게 자리잡을 수 있었다"며 "고객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와 끊임없는 개혁, 변화를 통해 우리나라 고속열차 문화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노대웅 기자  media1007@naver.com

<저작권자 © 창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대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화제의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