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안동시 상하수도 요금 5년간 단계적 인상

(창업일보) 황보경활 기자 = 경북 안동시가 상하수도 요금을 내달부터 2021년까지 5년간 단계적으로 인상한다.

12일 시에 따르면 공기업 경영개선을 위해 11월 고지분부터 단계적으로 상수도 요금은 연 6.5%, 하수도 요금은 연 15.4% 올린다.

이는 원가 대비 지나치게 낮은 상하수도 요금으로 인한 만성적인 적자는 물론 맑은물 공급과 노후관 교체사업에 어려움을 겪는데 따른 조치이다.

안동시의 작년 말 기준 상수도 요금은 생산원가(1557원)의 50.6%인 787원, 하수도 요금은 처리비(2462원)의 11.7%인 288원에 머물러 매년 큰 폭의 적자가 발생하고 있다.

정부도 공기업 경영정상화를 위한 요금인상을 강력히 요구함에 따라 이번에 인상을 단행했다.

요금 인상 내용을 보면 상수도 요금은 t당 평균 787.48원에서 838.66으로 51.2원 인상된다.

하수도 요금은 t당 288.12원에서 332.49원으로 44.4원이 오른다.

요금인상 조치에 따라 일반 가정은 월평균 사용량을 20t 내외로 가정할 경우 평균 요금이 가구당 월 1만5350원에서 1만6690원으로 1340원 가량 인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시민 경제가 어려운 가운데 부득이 요금인상을 하게 된 점에 대해 시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 드린다"며 "경영개선을 통한 원가절감은 물론 맑은물 공급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황보경활 기자  hbkh1693@naver.com

<저작권자 © 창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보경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화제의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