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 기업뉴스
롯데건설, 잠실 미성크로바 시공사로 선정

(창업일보)박성호 기자 = 롯데건설이 잠실 미성크로바 시공사로 선정됐다.

롯데건설은 11일 오후 7시 송파구 잠실 교통회관에서 열린 미성크로바 재건축 시공사 선정 총회 투표결과 GS건설을 제치고 시공사로 최종 선정됐다. 

총조합원수는 1412명으로 투표수 1370표(투표율 97%) 중 롯데가 736표, GS는 606표, 무효28표를 기록했다.  이날 현장 투표에서는 GS건설이 202대 118로 앞섰지만 부재자 투표에서 롯데건설이 618표 대 404표로 앞서면서 결국 최종 승자는 롯데로 정해졌다. 

롯데그룹은 롯데의 앞마당인 잠실을 사수해 롯데타운을 만들겠다는 강한 의지를 보여줬다. 이로써 롯데건설은 지난 3월 대치 2지구, 6월 방배 14구역, 8월 신반포 13, 14차 등 강남권에서 잇따른 수주행보를 이어가게 됐다.

공사비 4700억원 규모의 미성크로바 재건축 수주전은 지난달 22일 시공사 입찰을 마친 후 20여 일간의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롯데건설은 재건축을 통해 지상 35층 이하, 14개동, 총 1888가구로 조성할 예정이다. 단지 브랜드도 롯데캐슬을 뛰어넘는 ‘하이엔드’(high end)격 신규 주택 브랜드를 적용할 계획이다.

롯데건설은 "잠실 미성크로바의 수주 성공 여세를 몰아 신반포 한신 4지구 시공권도 따낸다"는 방침이다. 신반포 한신4지구는 강남권에서 보기 드문 3600가구가 넘는 대단지에 순수 공사비만 약 1조원으로 신반포 13, 14차와 더불어 반포권에서롯데 브랜드 벨트를 구축할 계획이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미성크로바를 최고의 명품 아파트로 건립하여 롯데월드타워와 함께 잠실의 롯데타운으로 조성하겠다"라며 "시공사 선정후 빠른 사업추진을 통해 초과이익환수를 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박성호 기자  sh0915@nate.com

<저작권자 © 창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화제의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